문 안 열어준 엄마 생각하며 아이가 한 일

어린아이에게 부모는 슈퍼맨이다. 전능한 존재이고 그 품에 있을 때 무한한 안정감을 가진다. 그런데 아이는 어느 순간, 부모의 눈물을 마주하기도 한다. 눈물이 계속되기도 하고, 분노가 되기도 하고, 체념이 되기도 하는 순간들도. 내 어렸을 때의 엄마를 떠올리면, 이제야 이해되는 것들이 있다. ‘아, 그때 엄마는 무기…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