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스 탔더니 통장에 돈 들어오네… “비상금 생겼어!”

“버스비 돌려받으니까 기분 좋지. 가고 싶은 곳도 마음대로 갈 수 있고…” 지난 10일 오전 11시경, 경기 화성시 병점역 앞 버스정류장에 앉아 친구를 기다리던 김형숙(80)씨는 교통카드를 꺼내 보이며 환하게 웃었다. 김씨는 최근 친구를 만나거나 장을 보기 위해 일주일에 3~4차례 버스를 이용한다. 고령인 김씨가 원래 …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