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 박달스마트밸리 사업자 선정 두고 여야 갈등 고조

경기 안양시에서 추진되는 ‘서안양 친환경 융합 스마트밸리 조성사업(박달스마트밸리)’ 민간사업자 선정을 둘러싼 논란이 지역 정치권으로 번진 모양새다. 국민의힘은 ‘원점 재검토’를 요구하며 6월 지방선거 이후에나 사업자 선정을 재개해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이고 있다. 반면 더불어민주당은 주민 숙원 사업이므로 중단…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