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 주간 확진자 7주 연속 200명대 기록

경기 용인시 코로나19 주간 확진자수가 7월 말 이후 7주 연속 200명를 기록했다. 감염경로를 알 수 없거나 파악 중인 확진자 비율도 40%를 기록하며 일상 속 감염 우려가 큰 상태다. 용인시가 홈페이지와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공개하고 있는 코로나19 확진자 현황을 분석한 결과, 최근 1주일(9.11~17 오후 6시 기준) 동…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