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전직 비서관 김현지씨, ‘허위사실 유포’ 네티즌들 고소

“본인은 평범하고 정상적인 가정생활을 영위하고 있는 선량한 시민이고, (중간 생략) 피고소인의 무분별한 의혹 제기에 피해를 받고 있습니다.”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의 경기도지사 시절 비서관을 지낸 김현지씨가 ‘이 후보와 불륜설’ 등 가짜뉴스를 온라인에 퍼뜨린 네티즌에 대한 철저한 수사를 요청하면서 고소장…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