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자오락을 넘어 전자체육으로의 토대 마련

시대별로 놀이 문화가 다르듯이 ‘놀이’나 ‘오락’이라는 단어에 익숙한 세대가 있는 반면 전자오락(Game)이나 전자 기구를 활용하는 경기인 전자체육(Esports)에 익숙한 세대도 있다.전자기기의 보급이 대중화되기 전에는 놀이와 오락, 또는 경기는 건전성과 공정성이 떠올리고, 전자오락(게임)이라는 단어는 도박이나 파친…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