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시, 내년 출생아부터 ‘첫만남이용권’ 200만원 지급

경기 하남시가 내년부터 저출산 극복을 위해 출산 가정에 신생아 1인당 200만 원을 지급한다. 27일 시에 따르면 ‘첫만남이용권’은 저출산고령사회기본법에 따라 시행하는 것이다. 국·도비에 시비를 추가로 투입해 내년 1월 1일 이후 출생아에게 1인당 200만 원(이용권)을 국민행복카드를 통해 지급한다. 생애 초기 아동 양…

기사 더보기